오늘은 음악말고 다른 질문을 좀 하러 왔어요. 음악을 좋은 음질로 듣고 싶어서, 장기계획을 세워서 오디오시스템을 갖춰볼까하는데, 거금들여서 한번에 왕창, 완벽하게 구입하면 좋겠지만, 서민인지라 그건 어렵고, 한가지씩 좋은 것으로 사나갈까 생각중이거든요. 오디오에 대해서 공부할 만한 좋은 사이트 알고계신거 있으면 좀 알려주세요. 제일 좋은건 좋은 기기들을 추천해주시는건데, 차마 그건 넘 어려운 부탁같아서 청하지 못하겠어요. 앰프를 먼저 사야하나....
(집에 있는 건 아주 오래된 오디오라 시디플레이어도 없어요. 그래서 시디는 시디카세트로 들어요.) - 겨울아이

방명록에 답을 쓸려니 너무 길어질 것 같아서 이곳에 옮겨와서 말씀 드립니다. 사실 오디오에 대해서는 그렇게 해박한 지식은 없지만 나름대로 가지고 있는 생각을 말씀 드릴테니 참고 하시기 바래요^^

사실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에겐 오디오는 선택이 아니라 거의 필수입니다. 예전에는 소위 전축이라 불리는 큰 기기만 있으면 마치 부의 상징처럼 여겨졌지만 요즘 음악좀 듣는 사람들, 즉 보통 사람을 기준으로 하더라도 집에 오디오 시스템만해도 수백만원이 넘어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통 처음에 음악을 좋아하여 음반을 모으다가 후에 오디오쪽으로 빠지는 경우가 아주 많습니다. 저와 형을 놓고 보더라도 전 음악쪽으로 계속 지향하고 있지만 형같은 경우는 지금은 음악보다는 오디오쪽으로 관심을 더 많이 둔 상태입니다.  일단 오디오는 한번 빠지면 쉽게 헤어나지 못합니다. 그래서 오디오를 좋아하면 정도의 길을 걸어야 하는데 흔히들 그렇지 못합니다. 욕심을 낸답니다. 사람 신체중에 제일 간사한 부위가 혀라고 하지만 제가 생각하기엔 "귀"라고 생각하거든요. 처음에 수백만원 시스템으로 구입해서 들어보고 좋다 싶지만, 나중에 되면 그 소리도 싫증나서 업그레이드 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절대 현재 시스템 밑으로는 내려가지 않게 되지요. 그래서 오디오는 제2의첩 이라는 말까지 생겨났을 정도니까요. 보통 그들을 오디오 매니아라고 부르는데 그 사람들의 시스템은 가히 환상적입니다. 아마 오디오만 합쳐도 아파트 값 한채 나오는 경우도 상당합니다. 그도 그럴 수 밖에 없는 것이, 그냥 일반적이다 싶으면 수백만원이고, 좀 과하다 싶으면 수천에서 수억까지 있고 보통 집에 리스링룸을 따로 두어 감상하는데, 저에게는 꿈같은 이야기지요 .ㅎㅎ 그래서 요즘은 잘 모르겠지만 한때는 오디오만 전문적으로 터는 도둑이 극성하기도 하기도 했답니다.

물론 비싼것이 그만큼의 값어치는 하겠지만 전부 그런것은 아니라고 말씀 드립니다. 일단은 자기 경제적인 상황을 고려해야 하겠지만 그렇다고 그것 때문에 너무 빈약하게 시작하면 부작용또한 생기기에 처음 시작이 참 중요합니다. 자기가 어떤 음악을 주로 듣는지 그것 또한 중요합니다. 클래식을 많이 들으면 그에 맞게 시스템을 갖추어야하고, 그외 쟝르를 많이 들으면 거기에 맞게 조율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그래서 사실 오디오 처음 입문하려는 사람들은 여러가지 문제에 봉착하는 경우가 상당히 많습니다.
 

제가 겨울아이님에게 말씀 드리고 싶은 것은 우선 중고오디오쪽으로 구입하셨으면 합니다. 중고오디오는 잘만 골라서 매칭 시키면 수천만원짜리 효과를 볼 수 있는 경우도 상당히 많이 봐 왔습니다. 저의 시스템을 말씀 드리자면 앰프는 메킨토시 MA-6 시리즈와 뮤지컬 피델리, 스피커는 보스 어쿠스틱 그리고 또 하나 AR10파이 CDP는 소니5시리즈, 튜너는 야마하입니다. 그중에 뮤지컬 피델리 앰프는 지난해 판매하면서 어떤 매니아 한분이 저희 집에 오셨는데 그분이 저의 시스템 소리를 들어보더니 깜짝 놀라셨어요. 자기 친구가 가지고 있는 시스템이 거의 1억인데 그 소리와 불과 다 합쳐도 3백이 않되는 저의 오디오 소리와 별반 차이가 없다는 것이었어요. 저는 솔직히 오디오에는 관심이 없고 케이블도 막선을 사용하는데 그정도로 소리가 났으니 그분이 놀란만도 했으리라 생각해요.이렇듯 오디오는 꼭 비싼것보다는 적은 비용으로도 얼마만큼의 큰 효과 보고 또한 그것이 얼마나  자기에게 맞는가를 생각하고 구입하는게 제일 좋아요.  물론 그 과정은 좀 힘들긴 해요. 보통 오디오 매니아들은 얼마정도 듣다가 그게 싫증나서 내어놓은 경우가 많아요. 그중에 정말 괜찮은 ... 그러니까 가격도 싸면서 소리가 좋은 ... 그런것이 나오는 경우가 종종있는데 그런걸 구입하면 정말 횡재했다고해요.

겨울아이님 같은 경우는 일단 오디오 입문은 처음이니까 .. 시스템은 앰프, CDP, 스피커 이렇게만 구입하세요. 라디오를 많이 들으신다면 튜너도 추가하셔도 그렇게 큰 무리는 안될거라 생각해요. 우선 앰프는 보통 파워하고 프리로 나뉘어지지만 일반적으로 처음 입문하는 사람에겐 인티그레이트드(파워+프리)가 좋을 듯 싶어요. 물론 전 지금까지 인티앰프로 계속 쓰고 있는데, 글쎄 제가 오디오에 욕심이 없어서 그런지 모르지만 별 부족함 없이 잘 듣고 있답니다. 가격은 좀 여유가 된다 싶으면 50정도 ... 아니면 30 정도로 하시고 그 이하로는 하지 마세요. 그리고 CDP는 30에서 20정도 ...스피커가 중요한데요. 이건 무슨 음악을 듣나가 상당히 중요해요. 물론 앰프도 그렇고 전체적으로 다 그렇지만 특히나 스피커는 어떤 음악에 잘 어울리게 만들어지거든요. 그래서 스피커는 본인의 음악 쟝르를 생각해서 선택 하시면 될것인데, 그래도 보통 좀 들을려고 한다면 50정도 ... 물론 그 이하의 가격에서도 좋은 소리를 내는 것들이 아주 많습니다. 북셀형처럼 아주 작지만 소리는 알찬 그런 스피커에서도 부터 오래될 수록 좋은 소리를 내는 스피커들까지, 그래서 오디오는 중고로 잘 구입하면 몇년이 지나서 되 팔아도 그 가격을 더 받으면 더 받았지 결코 못받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제 같은 경우도  50~60주고 구입한 중고 오디오들도 거의 10년이 지났어도 그 가격들 받고 팔았으니까요.
 

오디오에 관한 장터도 많고 사이트도 많지만 일단 그런곳은 좀 알아야 건들어 볼 수 있는 곳입니다. 그래서 겨울아이님 같은 경우는 그곳에 (수입)오디오 전문점이 있는지 모르지만 그곳에 가서 상의하는게 좋을 듯 싶습니다. 그것은 후일에 A/S와도 관계된 것이며 한곳쯤 그런곳을 알아둬야 이리저리 방황하지 않고 편하기 때문입니다. 오디오샵 하는 분들도 장사꾼이니깐 뭘 속이지 않나 생각하실지 모르지만 거의 그렇지 않습니다. 오디오는 거짓말을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절대 속이지 못하지요. 가령 겨울아이님이 그곳에서 앰프를 50만원주고 A라는 기기를 구입했다고 하면 그것은 다른 곳과 거의 차이가 없을 것이며, 설사 장터(인터넷)에 그 기기가 좀 싸게 나온다 할지라도 그것은 잘못하면 배보다 배꼽이 더 큰 상황을 가져오기도 합니다. 장터는 좋은 곳이기도 하지만 곳곳에 함정도 도사리고 있기 때문에 어느정도 알고 난 후 그곳에서 사고팔고 하는 것입니다.

일단, 겨울아이님이 생각하실 것은 .. 무슨 음악을 많이 듣는가...? 그리고 가격대 ...? 두가지만 생각하세요. 그리고 수입오디오샵....(국내 오디오샵  인켈, 롯데 .. 그런곳 말고요) 에 가서 물어보면 그곳에서 그 가격에 맞춰 시스템을 이리저리 들려줄 것입니다. 그중에 원하시는 소리에 맞추시면 됩니다. 제가 기기를 추천해 드릴 수도 있지만 그것보다는 일단 오디오샵에가서 물어보고 시스템 상황과 전체적인 가격이 얼마 나온지 알려주시면 제가 판단해서 괜찮다, 아니라...라고 말해 드릴 수 는 있습니다. 크게 도움이 되지 못했지만 나름대로 생각을 적은것이니 " 아~ 이런것도 있구나 "라고 그렇게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더 물어보고 싶은것이나 알고 싶은 것이 있으시면 꼬리글 달아주세요. 제가 아는데까지는 근거를 바탕으로 하여 알려 드릴게요.

참. 지금 겨울아이님 현재 오디오 시스템은 거의 없다고 봐야 할 것이예요. 그래서 하나하나 구입하면 매칭이 되지 않으니 별반 쓸모가 없게되어요. 즉, 앰프만 우선 구입해서 듣는다고 해봐요. 그 앰프는 있는 힘껏 소리를 뻗쳐주고 싶은데 스피커가 그걸 못 받쳐준다고 생각해봐요... 그건 소리가 아니겠지요. 그러니까 하나하나 구입하는건 어느정도 시스템이 구비되었을 때 이것저것 바꾸어 들어보는 것이고 우선은 앰프, 스피커, CDP ...이 세가지는 기본적으로 구비되어야 해요. 튜너는 그렇게 비싸지 않으니 제외 시켰지만 위의 세가지는 한꺼번에 구입하시는게 좋을 듯해요. 그래야 매칭도 살펴 볼 수 있으니까요.

엉거주춤한 나의 일상>끼적끼적
2008.11.04 23:49 T 0 C 7
 

SIMPLEGIFTS           RECENTPOST          CATEGORY           GUESTBOOK

방황끝에서다

엉거주춤한 나의 일상과 얼렁뚱땅한 나의 음악이야기